04.16 끄적

 

명동 마실.           볶음밥 & 분노의 질주 8

 

할거 없어 빈둥대다 햇빛이나 쬠.

 

 

빈둥 빈둥.

 

스벅에서 이것저것 하다            윤식당 봄.     힐링

편하게 옷 갈아입고

후암동,  해방촌,  경리단, 이태원

 

이태원에서 샌드위치랑 우유 줍줍

 

사람구경.

 

맥주 한잔.

 

 

Total
0
Shares
답글 남기기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

Previous Post

04.12 끄적

Next Post

Whiskey and Morphine [Alexander Jean]

Related Posts

04.05 끄적

레디 플레이어 원.      4DX.       건담 나올때 팬티 갈아 입음. 금연 4개월차.    …
Read More

01.11 끄적

19년 12월, 방콕과 파타야 2달 살기를 마지막으로 여행을 못했기 때문에 올해는 여행을 다녀오자 마음 먹고 있었지만, 오미크론 때문에 여행은…
Read More